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전문가 동정

면 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 개발로 피부 미백에 획기적 효과

조회수32

신소재공학과 이건재 교수

< 신소재공학과 이건재 교수 >

우리 대학 신소재공학과 이건재 교수팀과 세브란스 오상호 교수팀이 멜라닌 생성 억제를 위한 *면 발광 마이크로 LED 피부 패치를 개발했다고 10일 밝혔다. 

☞ 면 발광 마이크로 LED 피부 패치인간의 머리카락의 ~1/100 의 두께를 가지는 매우 작은 LED 칩을 사용하여 제작한 인체에 부착 가능한 광치료 패치다기존의 점 발광의 특성을 가지는 LED와 달리구형 실리카 입자를 이용한 빛의 산란을 통해 면 발광의 특성을 갖는다. 

멜라닌은 피부 내 존재하는 갈색 또는 흑색 색소로자외선 혹은 스트레스와 같은 외부 요인에 의해 비정상적으로 합성될 경우기미주근깨검버섯 등의 질환 형태로 나타나기 때문에 정상적으로 치료할 필요가 있다. 

최근 피부질환 치료 및 미용을 위한 LED 기기들이 지속적으로 출시되고 있지만치료 효과에 있어서는 여전히 논란이 있다이는 LED가 피부에 밀착될 수 없어거리에 따른 광 손실 및 발열 문제로 인하여 역효과를 낼 수 있기 때문이다유의미한 피부 미용 효과를 얻기 위해서는 LED 광원을 피부에 밀착하여 조사함으로써균일한 빛을 피부 진피 내까지 효과적으로 전달해야 한다.

이에이건재 교수팀은 천여 개의 마이크로 LED를 4×4 cm2의 플라스틱 기판 위에서 구현하고빛의 확산을 위한 실리카 입자를 코팅함으로써 피부에 밀착하여 붙일 수 있는 면 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를 제작했다. 100 마이크로미터(μm) 크기의 마이크로 LED는 매우 작아 유연성을 가지며수직으로 배열된 전극은 LED의 발열을 줄여인간 피부 위에서 열적 손상 없이 장시간 구동 가능하다. 

그림 1. 면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

< 그림 1. 면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 >

연구팀은 인간 피부 세포와 쥐의 등 피부에 면 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를 밀착시키고 조사하여 멜라닌 생성 억제 효능을 확인하였으며기존 상용 LED 대비피부 조직에 미치는 독성이 적을 뿐만 아니라효과적이고 일관된 경향으로 멜라닌 생성량을 감소시키는 데 성공했다또한피부 조직 분석을 통하여 멜라닌 생성에 관여하는 MITF (microphthalmia-associated transcription factor), Melan-A, 티로시나아제를 포함하는 단백질 및 효소 발현의 억제가 확인되었다.

그림 2. 인간 피부 세포를 통한 면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의 멜라닌 생성 억제 효과

< 그림 2. 인간 피부 세포를 통한 면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의 멜라닌 생성 억제 효과 >

그림 3. 쥐 실험을 통한 면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의 멜라닌 생성 억제 효과

< 그림 3. 쥐 실험을 통한 면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의 멜라닌 생성 억제 효과 >

이건재 교수는 "이번에 개발한 무기물 기반 면 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는 광 효율신뢰성수명 등이 우수하며기존 광 치료 기기와 달리 부작용은 줄이고 치료 효과를 극대화하여 코스메틱 분야에 큰 영향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면 발광 마이크로 LED 패치는 현재 이 교수가 교원 창업한 프로닉스에 기술이전되어양산 장비를 갖추고 내년 3월 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다.

그림 4. 어드밴스드 머터리얼즈(Advanced Materials) 표지 그림

< 그림 4. 어드밴스드 머터리얼즈(Advanced Materials) 표지 그림 >

이번 연구는 웨어러블플랫폼 소재기술센터휴먼플러스 융합연구개발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됐으며국제 학술지 `어드밴스드 헬스케어 메터리얼즈(Advanced Healthcare Materials)'에 11월 게재됐다.

 

출처 : 카이스트   보기 > > 연구뉴스 (kaist.ac.kr)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