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전문가 신간

대전환 시대의 국가론

편∙저자차태서 외 분야외교 조회수39

서울대학교 미래전연구센터 총서 여덟 번째 책이다. 이 책은 ‘신흥안보’ 위협이 정치·경제, 기술·사회, 환경 등 여러 분야에 걸쳐 대전환을 초래하고 있는 오늘날, 과거 국가가 담당했던 역할 모델에만 기대어서는 이러한 대전환의 위기에 제대로 대처할 수 없다는 현실 인식을 바탕으로 국가의 새로운 역할을 제시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주요 시대적 국면마다 국가의 위상과 역할이 어떻게 변화해 왔는지를 검토함으로써 과거로부터 얻을 수 있는 함의를 도출했으며, 미래 국가의 역할을 전망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책은 크게 역사·사상, 자본주의, 팬데믹·정보화라는 세 가지 맥락에서 국가론을 살펴보았다. 국가에 대한 인식이 역사적·사상적으로 어떻게 변화되어 왔는지 살펴보고, 자본주의라는 거대한 흐름의 다양한 요소들(노동, 자본, 산업화, 세계화)과 국가의 관계성을 논했다. 팬데믹 위기는 대전환 시기의 주요 요소로 이 책의 전반에서 다뤘다.
또한 미국과 중국이 현재 겪고 있는 국가 내부의 위기를 국가론의 시각으로 검토했다. 미국이 트럼프 정부 때부터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는 국가정체성의 혼란을 극복할 수 있을지 모색하는 데 중점을 두었으며, 중국의 경우 국가 거버넌스가 진보하지 못하고 다시 과거로 회귀하고 있음을 지적했다.

 

출처: 교보문고

전문가정보 DB 관리자
소속 : 국회도서관
등록 : 2023. 11. 23
첨부파일